문서/서식포탈사이트 비즈폼
이전다음
좋은글 나누기
joungul.co.kr 에서 제공하는 좋은글 입니다.
바쁜 일상 속에 잠시 쉬어가는 공간이 되었으면 합니다.
유토피아 디스토피아


별이 총총하게 박힌 하늘을 보며 친구가 중얼거렸다.
내가 제일 좋아하는 말이었다. 망할 자식.
˝하나님의 나라는 여러분 마음속에 있습니다. 이땅에 하나님의 나라를
이루기 위해 싸우는 사람의 영혼은 이미 하나님의 나라에 살고 있는 것입니다˝
그랬다.
유토피아는 점심을 거르는 아이들을 알면서도 오늘 점심은 뭘로 때우나
고민하는 시민들의 구차한 삶 속에도, ˝사람만이 희망˝이라는 전직
혁명가의 새삼스러운 외침 속에도 없다. 유토피아는 ˝아무것도 아닌˝
준법서약서 한장 못 쓰고, 아들을 기다리는 칠순 어머니에게
˝오래 사셔야 돼요˝라고 말하는 내 동갑내기 장기수의 영혼 속에,
사람들이 ´미망´이라 비웃는 그 고결한 영혼 속에 있다.
주여. 갇힌 자에게 은총을...
 
비즈폼
Copyright (c) 2000-2020 by bizforms.co.kr All rights reserved.
고객센터 1588-8443. 오전9시~12시, 오후1시~6시 전화상담예약 원격지원요청
고객센터휴무안내
클린사이트 선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