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서/서식포탈사이트 비즈폼
이전다음
좋은글 나누기
joungul.co.kr 에서 제공하는 좋은글 입니다.
바쁜 일상 속에 잠시 쉬어가는 공간이 되었으면 합니다.
사랑을 하고 있나요?


시끌벅쩍한 모임에서 그녀하고만 빠져나와

잠시 바람을 쐬고 싶다면

당신은 그녀를 사랑하는 겁니다.



곁에 있을때는 별 관심 없는 듯 대해도

막상 있어야 할 곳에 그녀가 안보여

자신도 모르게 두리번 거리게 된다면

당신은 그녀를 사랑하는 겁니다.



재밌게 얘기 해주는 사람은 정작 딴 사람인데

그 얘기 귀로 듣고 있으면서 시선만은 왠지

자꾸 그녀에게로 돌아가면

당신은 그녀를 사랑하는 겁니다.



이 시간쯤이면 그녀가 잘 들어갔다고

메세지를 남길 때가 되었는데..

단지 침묵만을 지키고 있는

당신의 삐삐를 바라보며

안절부절 못하는 당신을 발견할 때..

당신은 그녀를 사랑하는 겁니다.



단체사진에서 궁금한건 내 얼굴이 아니라

그녀가 어느줄에 있는지

누구 앞에 섰는지

실물보다 잘 나왔는지 찾게 된다면

당신은 그녀를 사랑하는 겁니다.



˝나 오늘 바쁘니까 전화 오더라고 바꿔주지 마세요˝

하고 싶은데 단 한명의 예외때문에

그 밖의 다른 전화 다 받는 한 있어도

그런 말을 못하게 된다면

당신은 그녀를 사랑하는 겁니다.



그냥 아는 사람들의 수많은 삐삐보다

그녀의 삐삐 한통을 받고 뛸듯이

기뻐하며 가슴 설레하는 당신을 발견할 때..

당신은 그녀를 사랑하는 겁니다.



메세지가 만땅이 되어서 다른 사람들의

삐삐를 못받는 한이 있더라도

몇 통 안되는 그녀의 삐삐음성을 장기보존

시키고 있는 당신의 모습을 문득 발견할 때

당신은 그녀를 사랑하는 겁니다.



영화 초대권 생겼는데 내 것 말고 나머지 한장에

부담없이 그녀의 얼굴이 떠오른다면

당신은 그녀를 사랑하는 겁니다.



˝아냐, 그럴리 없어. 걔는 좋은 친구일 뿐이야˝

되뇌어도 운명처럼 조여드는 그녀와의 거리를

스스로 깨닫는 순간이 닥치면

당신은 그녀를 사랑하는 겁니다.



이 글을 읽고 머리속에 떠오르는 사람이 있다면

당신은 그녀를 사랑하는 겁니다....

 
비즈폼
Copyright (c) 2000-2020 by bizforms.co.kr All rights reserved.
고객센터 1588-8443. 오전9시~12시, 오후1시~6시 전화상담예약 원격지원요청
고객센터휴무안내
클린사이트 선정